카카오톡 대화내용 복구

미(美) 비영리 재단 신원도용 리소스센터(Identity Theft Resource Center, 이하 ITRC)가 지난 3년간 데이터 침해 사건을 추적 조사한 결과, 데이터 침해 사건이 급격하게 증가하고 있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ITRC가 지난 5일(현지 시간) 발표한 ‘보안 침해’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2008년 미국 내에서 발생한 데이터 침해사고는 총 656건으로, 전년대비 4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엔터티 유형에 따른 세부 사항을 살펴보면, 금융 및 뱅킹, 신용 업계는 2006년 이후 가장 적절하게 데이터를 보호하고 있는 분야로 나타났으며,
교육과 정부/군 관련 분야는 꾸준히 감소 추세를 보여 2008년에는 각각 전체 데이터 침해 비율의 20%, 16.8%를 차지했다. 그러나 비즈니스 커뮤니티의 데이터 침해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특히 2007년에 비해 2008년에 급격히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ITRC 보고서에 따르면 전체 침해 사건의 단 2.4%만 암호화나 기타 강력한 보호 수단을 사용하고 있었으며, 보고 된 침해 사건의 8.5% 정도만 패스워드를 보호 수단으로 사용하고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ITRC는 데이터 유출 유형을 데이터 이동, 우발적인 노출, 내부자 위협, 하청 업체, 해킹 등 다섯 개 분야로 구분해 조사한 결과, 내부자 위협이 해킹과 더불어 전반적으로 높은 비율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2008년 내부자 위협은 15.7%로 2007년에 비해 두 배 이상 증가한 수치를 보였다.


한편, ITRC는 이번 조사 결과를 토대로 민감한 신원 정보 등을 담고 있는 모든 휴대용 데이터 저장 장치에 대한 암호화, 업무 장소 외부로 정보를 가지고 나갈 수 있는 인원의 제한, 데이터 저장 및 이동과 관련한 보안 절차 정책 마련 등 데이터 유출을 방지하기 위한 조치에 대해서도 조언했다.

출저 - 보안뉴스(http://www.boannews.com/)



P.S
 이 뉴스를 보면 알수 있듯이 보안의 중요성이 점점 강조되어가는것을 알수 있는것 같다. 그리고 내부자의 보안유출 사고가 심해지고 비율이 늘어나는것을 알수 있다.
버라이존 비즈니스 ‘2008 데이터 보안 침해 조사 보고서’의 중요 내용을 보니,

  • 87%의 사례는 발생 당시 기본적인 보안 제어를 갖추었다면 피할 수 있엇다.
  • 82%의 보안 침해 사고는 발생 전에 이벤트 증거가 이미 확보 되었었다.
  • 66%의 보안 침해 사고는 민감한 기업 데이터가 저장 되었는지 몰랐던 시스템에서 유출 되었다.
  • 39%의 보안 침해는 비즈니스 파트너와 연관된 것이었다.
  • 2004년에서 2007년 사이에 비즈니스 파트너와 연관된 사고가 네 배 증가 했다.

    내부자의 위협이 얼마나 심각해 지는지 알수 있었다.
    데이터유출 방지를 위해 빠른 조치가 있어야 할것 같다.


  • Posted by 스마트폰복구센터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강남 송파 잠실 지역과 성남 분당 강동 지역 카톡 대화내용 복구 서비스는 스마트폰 복구센터에서 편리하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상호 : (주)유제이컴퍼니 / 대표자(성명) : 곽현란 / 사업자등록번호 : 779-87-00882 / 통신판매 : 제2017-용인기흥-0947호 / 전화 : 02)6000-3336
    본사 : 경기 용인시 기흥구 동백3로 11번길 33 / 강남센터 : 서울시 송파구 올림픽로 336, 602호(대우유토피아, 잠실역10번출구 도보3분)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곽현란(ujcompany123@gmail.com) / Copyright 2018. UJCOMPANY CORP All rights reserved.